한국 2017.12.19 15:26
중문을 달면 좁아 보일까봐....일부러 중문을 달지않고 그냥 놔뒀어요...

원래 현관은 뻥 뚫려 있었지만.... 인테리어 할때 신발장을 설치한터라 한면은 막혀있었죠..ㅎㅎ

중문을 설치하지 않았을땐... 시원하고 개방감 있어보일거란 생각에 만족했었지만..

인테리어 고수분들이 중문을 강추라고 했던 이유가 있었어요...

중문이 없어 불편한 이유를 나열해 보자면..

 1.겨울에 우풍이 너무 들어와서 거실이 추웠고
 2. 집에 아기가 둘이라 수시로 현관 드나드는게 신경쓰였고
 3. 아이가 신발신고 거실까지 들어오는게 신경쓰였고
 4. 뒤집기를 하다가 현관에서 쿵 넘어진적이 있었고
 5. 여름에 온갖 벌레들이 현관 틈새로 들어와 기겁했었고
 6. 아이있는 집이라 소음에 민감

이정도 예요....결정적으로 중문을 하게된 이유는 무엇보다 여름에 들어온 벌레들이였죠..ㅎㅎ

여기저기 뒤적인결과 후기는 없었지만 브랜드고 가격도 저렴하고 깔끔한 에몬스로 설치하기로 결정했어요.

짠!! 중문을 설치하고 나니...생각보다 갑갑해 보이지 않아 넘 좋았답니다. 집이 좁아보이지도 않고...오히려 뭔가 틀이 잡힌 느낌...현관과 확실히 분리되니 넘 좋더라고요..

가격은 총 75만원드렀어요...그리고 레일까지 무료로 대리석으로 업그레이드도 시켰구요..

결론은 대만족입니다... 무엇보다 방음이 확실하게 되서 조용히 생활할 수 있어 좋았어요!!

중문을 강추한 이유가 있더라구요...그래서 저도 인테리어 하시는 분들껜 중문을 강추 합니다~^^
posted by 령령이맘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아시아 2017.06.03 15:55
인천-방콕행 아시아나항공 비지니스석 이용기예요. 아니 정확하게는 비지니스석 식사 후기~~라고 해야겠지용~?^^

일단 식사전에 이렇게 테이블보를 깔아주시고... 턱받이도 같이 주셔요.

먼저 가능한 차랑 커피 그리고 와인 리스트를 둘러보고... 인삼차를 주문했어요.

꿀을 듬뿍넣은 인삼차를 한잔 마시고...잠시 기다리니 제가 주문한 식사가 나오기 시작하네요.

아쉽게도 제가 원했었던 스테이크에 양식코스가 다 소진되어 한식코스에 스테이크가 같이 나왔어요~^^;

아쉬웠지만 그냥 메인요리는 두가지다 맛볼수 있으니 그걸로 만족하기로...ㅎㅎ

먼저 에피타이저로 나온 메밀전병.... 이거 대박 맛있더라구요...구아바 주스랑 같이 먹었는데...제 입맛에 꼭 맞았어요...상콤하고 ㅎㅎ

메인코스로 나온 쇠고기 스테이크와 돼지불고기 백반이에요..

의외로 스테이크랑 같이 먹는 백김치가 괜찮았어요. 고사리무침도 맛있었고... 스테이크는 개인적으로는 그냥 그랬어요.

후식으로 나온 과일을 후다닥 먹고...

홍차와 함께 사과정과랑 양갱을 먹었어요.. 완전 달아요 ㅎㅎ

비행기에서 이정도 음식을 먹을 수 있음에 감사하며 식사를 하자마자 의자를 눕혀 잠을 한숨 자고 나니 방콕에 도착이네요..ㅎㅎ

왜 비지니스석이 비싼지 알겠더라구요...여행이 훨씬 쉬워지는 느낌이에요.ㅎㅎㅎ
posted by 령령이맘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한국 2017.06.03 15:31
6월 태국 방콕으로 가족여행을 가기로 했어요. 제가 임신중이고 첫 째가 20개월이라 비지니스석을 이용했어요.

난생처음 가보는 인천공항 비지니스라운지...ㅎㅎ 좋더라구요.

넉넉하게 공항에 도착해서 아이가 있는터라 패스트트랙 이용하니...시간이 많이 남아서 저랑 아이는 바로 비지니스 라운지로 직행했습니다.

가보니 뷔페가 간단히 준비되어 있더라구요..

김치볶음밥,해물스프,쌀국수,간단한 빵과 쨈,미니토마토 등 간단한 샐러드,전복죽, 그리고 나쵸와 컵라면,음료 및 커피 샴페인이 준비되어 있었어요.

딸과 함께 간단히 먹었어요.
입맛이 까다로운 20개월 딸이지만 이 곳 라운지에 있는 전복죽은 잘 먹더라구요..

덕분에 비행기 타기전에 저녁먹고 감기약 먹기까지 대성공!!

한결 가벼운 마음으로 비행기에 오를 수 있어 좋았어요...

확실히 라운지에서 쉬면서 배까지 채울 수 있으니 여행이 편해지더라구요 ㅎㅎ

참 이코노미석 이용하시는 분도 3만원을 내면 라운지 이용이 가능해요.

하지만 개인적으로 그렇게까지는 추천하지 않습니다...ㅎㅎㅎ
posted by 령령이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맛집 2017.05.25 10:35

생긴지 얼마안된 가게다. 집 근처에 있어 오가며 한번씩 보다가 남편 월차 기념으로 점심때 가기로 했다.

새로생긴 가게라 그런지 깔끔하고 서비스도 좋았다. 기본 밑반찬은 오이지 물김치 샐러드가 나왔고. 우리가 시킨 음식인 찹쌀누룽지탕과 탕수육이랑 모두 잘어울리는 상콤하고 시원한 맛이였다.

메뉴는 단출하게 3가지...
찹쌀누룽지탕은 해물과 메생이가 있었고 우리가 시킨 해물누룽지탕은 해물과 야채가 풍성하고 신선했다. 가격은 11000원..

넘치도록 담겨진 누룽지탕... 예전에 다른 곳에서 먹었던 누룽지탕보다 좀 더 싱거웠지만 내입에는 꼭 맞았다. 거기다 싱거운 덕분에 해물이 정말 신선하다는걸 느낄 수 있어서 더 좋았다. 식감도 당연히 살아있어서 좋았고...

탕수육은 소짜를 시켰는데 가격은 12000원... 일반적인 중국집 탕수육이라기 보단 꿔바로우 같은 비주얼...
아쉬웠던건 부어서 나오기 때문에 나같은 찍먹파는 주문할때 미리 말을 해야 할듯....

둘이서 먹기엔 양이 꽤 많았지만 탕수육이 부어서 나와서 포장으로 가져가기가 애매했다. 그래서 그냥 배불러도 다 먹음..ㅎㅎ

새로생긴 가게임에도 불구 꽤나 소문이 났는지 아주머니들 모임이 많았다. 개인적으로는 다시 오고 싶은 곳 중에 한 곳!!

'맛집' 카테고리의 다른 글

[중동 맛집]백오도 찹쌀누룽지탕  (0) 2017.05.25
[부천중동]병천순대  (0) 2017.05.15
[중동 맛집]수유리 우동집  (0) 2017.04.10
[울산맛집]누마루  (0) 2017.04.06
[부천 중동 맛집]중동 짬뽕 24시  (0) 2017.03.30
[부천 중동 맛집] 부산어묵  (2) 2017.03.28
posted by 령령이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맛집 2017.05.15 10:57
아침 산책을 하다 갑자기 순대국밥을 먹고 싶은 기분이 들었어요.

전에 봐두었던 병천순대집이 마침 24시 하는 집이라 들어가서 혼밥을 하게 되었어요.

다행히 아이는 어린이집에 가서 혼자 편하게 먹을 수 있었어요.

진한 육수에 꽉찬 순대와 내장, 거기에 아삭한 김치 하나 올려서 새우젓과 같이 먹는 맛이 일품이네요...

그래서 그런지 다소 애매한 아침시간 임에도 불구하고.. 테이블이 꽤 차있더라구요..

순대국의 가격은 7천원... 아침겸 점심으로 꽉 채워 먹고 나왔어요. 맛이 진해서 다음에도 또 방문 할것 같아요..^^

'맛집' 카테고리의 다른 글

[중동 맛집]백오도 찹쌀누룽지탕  (0) 2017.05.25
[부천중동]병천순대  (0) 2017.05.15
[중동 맛집]수유리 우동집  (0) 2017.04.10
[울산맛집]누마루  (0) 2017.04.06
[부천 중동 맛집]중동 짬뽕 24시  (0) 2017.03.30
[부천 중동 맛집] 부산어묵  (2) 2017.03.28
posted by 령령이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맛집 2017.04.10 23:15
산전마사지 마치고 집에 오는 길에 본 우동집이에요.... 다소 이른 점심시간인 11시쯤 들어갔어요.

가격은 전반적으로 괜찮은것 같고...

들어가보니 선불로 메뉴를 시킨다음 단무지 냉옥수수차 물 육수 등을 셀프서비스한 다음에 메뉴를 기다리는 방식이였어요...

다소 이른 시간이였던 만큼 텅텅 빈 홀... 우동집이였지만 다 맛있다는 사장님의 말을 듣고 쫄면을 시켜봤습니다.

콩나물 열무 등 각종채소와 맛깔나게 비벼진 쫄면 그리고 뜨끈한 육수.... 정말 맛있었어요... 다 먹고 나니 어느새 홀은 꽤 많이 찼더라구요...

육수도 두그릇이나 마시고..ㅎㅎ 쫄면 달짝새콤해서 입맛에 꼭 맞아 싹싹 긁어먹고 나왔습니다...

다음에도 한번 올 듯 합니다^^

'맛집' 카테고리의 다른 글

[중동 맛집]백오도 찹쌀누룽지탕  (0) 2017.05.25
[부천중동]병천순대  (0) 2017.05.15
[중동 맛집]수유리 우동집  (0) 2017.04.10
[울산맛집]누마루  (0) 2017.04.06
[부천 중동 맛집]중동 짬뽕 24시  (0) 2017.03.30
[부천 중동 맛집] 부산어묵  (2) 2017.03.28
posted by 령령이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맛집 2017.04.06 22:45
오랜만에 울산에 갔다...친구들과 계모임을 하는데 다들 보양식이 먹고싶다 하여 오리고기를 먹으로 유명한 누마루로 찾아갔다.

아이들이 먹기에도 부담없게 맵지않아 좋았다.
오리고기가 연해서 그런지 입맛이 까다로운 19개월 딸도 신명나게 먹어댔다.

오죽하면 친구들이 입짧다는 거 거짓말이냐며 되물었을 정도..ㅎㅎ

아무튼 딸이 잘먹으니 내가 잘 먹을때보다 더 기분이 좋았다.

반찬도 좋았다 상큼하고 쌉싸름한 야채 무침과 무쌈 그리고 장아찌류...다 마음에 들어서 몇번 리필을 해서 먹었다.

그리고 한켠에는 달걀후라이도 구워 먹게 되어있어서... 아이들을 데리고 가는 가족손님에게 특히 더 좋을 것 같았다.

끓을 때 작은문어?낙지?를 살짝 데쳐서 먹었는데... 이 것도 괜찮았다...오리고기랑 해물이 꽤나 잘 어우러져 국물맛도 깊고 좋았다... 뼛속까지 보양식인 느낌?? 그리고 한약재 맛도 살짝 느껴지는 국물이였는데, 의외로 딸이 잘도 후루룩 마셔서 깜짝 놀랬다.

참 음식나오기 전엔 튀김이 나오는데... 좋았던건 신선한 기름에 튀긴듯 하여 느끼함 없이 먹을 수 있었다...^^

아무튼 여기선 대만족!! 왜 맛집으로 인기가 많은지 알 수 있었던 가게였다. 물론 음식값은 곗돈으로 다 계산하고 먹었다!!

'맛집'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부천중동]병천순대  (0) 2017.05.15
[중동 맛집]수유리 우동집  (0) 2017.04.10
[울산맛집]누마루  (0) 2017.04.06
[부천 중동 맛집]중동 짬뽕 24시  (0) 2017.03.30
[부천 중동 맛집] 부산어묵  (2) 2017.03.28
[부천대 맛집]크라이 치즈버거  (0) 2017.03.27
posted by 령령이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맛집 2017.03.30 09:31
산부인과 갔다가 집에오는 길에 들린 짬뽕집....ㅎㅎ 간판부터 먼가 고수의 느낌이 팍팍 드는 곳이다.

부천소방서 근처에 있는 곳인데 그 동안 이 곳 앞을 지나다니며 몇번 보았으나 그냥 지나쳤었다....

안쪽으로 들어가니 아직 점심시간이라기엔 이른시간임에도 불구하고 꽤 사람들이 있었다.

짬뽕 하나를 시키고 기다리고 있는데 주방에서 불쇼가 펼쳐진다...ㅋㅋ

짬뽕이 주력이지만 여느 중국집과 다름없이 볶음밥 탕수육 짜장면 등 있는 메뉴는 다 갖춘 곳!!

드디어 짬뽕이 나왔다.... 각종채소와 오징어 홍합 등 해물이 들어갔다... 다른 곳과 다른 점이라면....

일단 국물맛이 정말 진하다... 영양가 가득할 듯한 국물맛.... 지금도 생각난다. 그리고 채소가 싱싱하다.. 비록 짬뽕 국물에 들어가있는 채소지마는 힘없이 늘어진 다른 짬뽕채소들과는 달리 식감이 살아있다...그래서 채소들도 마구 건져먹게 된다...

결론은 맛있었다... 앉아서 먹으며 보니 같이 온 사람들과 짬뽕+탕수육 조합으로 먹는 걸 봤다.

다음에 가족끼리 오면 나도 그렇게 먹을 듯...ㅎㅎ 탕수육도 기대된다..

참 사진에는 안나왔는데... 이곳은 선불이다 그리고 금액을 지불하면 감귤주스를 준다.
개인적으로 짬뽕을 먹고나서 마시는 감귤주스 맛은 더 꿀맛 이였다!!^^

짬뽕 가격은 6천원이고 매운맛 조절이 가능하다.
posted by 령령이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맛집 2017.03.28 08:41
집앞에 있어 종종 들리는 분식집....항상 포장만 해오다... 이번에는 가서 먹어보기로 했다.

내부는 깔끔하고 주방도 오픈식이라 다 볼 수 있어서 좋았다.

메뉴는 떡볶이부터 순대 튀김 오뎅 우동 김밥 등 여느 분식집과 같고....

내가 시킨건 떡볶이와 김밥이다...

항상 오뎅만 먹다가 이번에 떡볶이랑 김밥을 먹었는데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부산어묵이라는 상호를 쓴건 이유가 있어서라는 ㅎㅎㅎ 확실히 오뎅은 다른 곳 보다 쫄깃하고 맛있다. 오뎅 국물맛도 진하고...하지만 떡볶이와 김밥은 딱히 특별한 맛은 아니였다..그렇다고 맛없지도 않은...

이 곳에서는 오뎅을 추천 한다..ㅎㅎ
posted by 령령이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ddr  Edit/Del  Reply 체질이야기

    꼬마 김밥까지 정말 맛있겠어요

    2017.03.28 08:56 신고

맛집 2017.03.27 09:44
부천의 맛집이라는 수제버거집을 울산친구에게 소개받았다. 남편을 시켜 다녀오게 했는데 저번에 40분을 기다린 경험이 있어 이번에는 미리 전화로 주문하고 갔다....

혹시 여기서 사먹으실 분은 전화주문 강추...!! 주변에 주차할 곳도 마땅찮고 사람이 무지하게 많아서 그냥 갔다가 한참을 줄 서서 기다려야 한다능...ㅠㅠ

메뉴는 치즈버거와 더블치즈버거 딱 두가지인데... 우리는 치즈버거 세트 2개를 시켜 먹었다.

다음에 가면 더블치즈버거를 먹을 듯 하다...ㅎㅎ 계속 치즈버거만 먹었던지라..

노란 봉투에 담긴 치즈버거와 감자칩 그리고 사이다..ㅎㅎ 항상 시킬때 마다 느끼는 거지만 여기는 햄버거를 먹어도 건강한 느낌....

채소와 토마토와 잘 구운 패티... 그리고 치즈... 맛있다...ㅎㅎ 그리고 건강한 느낌...조미료가 많이 들어간건 아닌 듯하다..

감자튀김은 원래 생감자를 튀겨주는데 아쉽게도 생감자가 동나서 이 날은 냉동감자를 튀겼다고 한다... 그래도 바싹하고 오동통하니 맛있었다...ㅎㅎ
좋은게 소금이나 다른 첨가물이 들어가 있지 않고 감자튀김도 오동통하고 기름에 쩔은 맛이 전혀 느껴지지 않아 3살난 딸래미와 같이 먹을 수 있다는 점...ㅎㅎ

임신하고 햄버거가 많이 먹히는데 이 곳에서 종종 시켜먹게된다... 먼가 햄버거를 먹으며 양심의 가책을 덜 느끼게 되어서 ㅎㅎ
posted by 령령이맘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