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집 2017.01.31 12:35
구정 마직막 연휴인 어제 신발사준다는 남편을 쫄래쫄래 쫓아 스타필드에 갔다오는 길에 칼국수 한그릇을 했어요.

예전 집 리모델링을 할때 한번 먹었었던 곳인데 그 맛을 못잊어 다시 찾아오게 된 명동 칼국수집... 30년 전통인 집은 역시 이유가 있어서겠죵~?ㅎㅎ

저희는 칼국수 하나 칼만두국 하나 그리고 만두 하나를 시켰는데요...

배가 너무나도 고팠던터라 양이 많은 곳임에도 불구하고 과하게 시켰습니다.

칼국수가 나오기전 보리밥에 열무 물김치와 양념장을 넣고 간단히 비벼 먹었어요....

딸아이는 아직 매운건 못먹는터라 그냥 구경만 하고요...ㅎㅎ

곧 만두가 나오고...... 사실 저는 냉동만두 특유의 냄새가 있으면 잘 못먹어요.... 뒷맛에 쿰쿰하게 배어나는 냄새... 몇년전만 해도 못느꼈었는데 요즘 임신하고 입덧하면서 그 냄새를 너무 민감하게 느껴서 만두를 입에도 못대고 있었는데... 이 집 만두는 괜찮더라구요..ㅎㅎ 그래서 많이 먹었습니다...사실 시킬땐 만두 좋아하는 신랑을 위해서 시켰었는데 제가 거의 다 먹었네요....ㅋㅋ

제가 시킨 칼국수입니다... 역시나 양이 많네요...ㅎㅎ아이가 있어 후추간은 하지 않고 나왔어요...일단 딸아이용으로 국물과 국수 그리고 양파를 듬뿍 얹어서 퍼놓고 저는 다대기를 넣어 먹었어요... 다대기에 짠간은 없고 칼칼한 맛만 나게 만드셔서 다대기 넣어서 먹는 국물맛이 훨씬 시원하고 맛있었어요..^^

남편이 먹은 칼만두국입니다... 맛은 뭐 칼국수랑 똑같습니다...ㅋㅋ

둘이서 배가 아주 빠방할때 까지 잘 먹고 나왔어요..

조미료맛이 조금 나는게 흠이지만 그래도 양많고 맛있게 잘 먹었어요 가격도 6천원이면 적당 하구요..ㅎㅎ
posted by 령령이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맛집 2017.01.29 09:14
구정이 딱 생일이여서 남편과 딸과 함께 인천 송도로 나갔어요.

귀경길 차가 몰려 서울외곽순환도로가 막혀서 잠시 지체되었지만 곧 정체가 풀려서 다행이였지요..

임신초기라 수없이 올라오는 입덧을 참으며 송도에 도착해서 간단히 먹기로 얘기했었지만 결국은 함바그집을 보고 남편과 둘다 눈이 돌아가 여기서 점심을 먹기로 결정..

문을 열고 들어갔답니다.... 다소 지난 점심시간임에도 불구하고 손님들이 꽤나 있어서 맛있겠구나 추측을 하며 말이죠...ㅎㅎㅎ

외관은 깔끔하고 밖에서 메뉴 및 가격을 확인할 수 있겠금 메뉴판을 준비해 놨더라구요....

다소 비쌀꺼라 생각해서 칼국수집으로 가려다 가격이 비슷한 걸 보고 그냥 이집으로 결정했어요...

대부분 8900원 에서 9900원 정도 가격입니다... 저희는 연인세트를 시켜 먹었어요...

어제도 파스타를 먹은터라 살짝 고민하다가 그냥 세트메뉴 시켜먹자하고 결정했답니다.

먼저 함바그가 나오고.....저희가 시킨 경성치즈함바그에 소세지와 베이컨이 추가된 메뉴예요..... 푸짐합니다.... 스파게티도 약간 들어있어요..

간은 좀 쎈편이였어요.... 딸은 입맛에 안맞는지 먹지를 않아서 그냥 맨밥에 샐러드만 줬네요...ㅠㅠ

 곧 따라 나온 스파게티..ㅎㅎ 스파게티는 소스에 간고기가 들어가있어 걸쭉합니다..

전반적으로 메뉴가 푸짐한 편이라 든든하게 먹었어요... 맛은 그냥 일반적인 함바그 맛 파스타 맛이였어요 ㅎㅎ

다 먹고 커피한잔을 하며 얘기를 하다가 나왔네요...가게가 층고가 높고 편안한 분위기라 좋았습니다. 종업원들도 다 친절하구요...ㅎㅎ
posted by 령령이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맛집 2017.01.28 08:08

이번 설에 공교롭게도 제 생일이랍니다...ㅎㅎ 그래서 가족끼리 외식을 하게 되었어요...

우리 둘째 복덩이가 생겨서 양가에서 이번 설에는 오지말구 집에서 쉬라고 하셨거든요...^^

외식으로 파스타를 먹은 지 오래되어 간만에 파스타 집에 가게되었습니다.

결혼하고 나서는 왠지 모르게 가성비만 따지게 되어 파스타 집에는 정말 간만에 갔어요...

들어가서 테이블 세팅을하고 한참을 메뉴판을 보다가...

뽈로피자와 치킨 머쉬룸 파스타를 시켰답니다.... 빠네빵과 사이다도 추가로 시켰구요...ㅎㅎ 오랜만의 파스타라 두근반 세근반 기다렸는데...생각보다는 금방 나오더라구요..^^

뽈로피자는 약간 매웠는데 매운걸 좋아하는 저는 추가로 타바스코 소스를 더 뿌려서 먹었어요..^^ 제가 좋아하는 얇은 피자피에 맛이 바싹해서 더 좋았지요... 다만 매워서 우리 딸은 먹지 못했지만...ㅋㅋ

두번째로 치킨 머쉬룸 파스타....ㅎㅎ 크림파스타라 느끼하면 어쩌지 살짝 걱정도 했었는데... 정말 맛있었어요... 빵에 담아 나오는 터라 한쪽에 파스타 소스를 따로 담아 왔는데요 빵을 찍어먹으니 고소함도 배..ㅎㅎ 거기다 딸도 잘 먹어서 기분도 좋았어요...

어제 진짜 3명이서 싹싹 긁어먹고 왔네요...

사이다도 리필이 되어 실컷 마셨어요..ㅋㅋ

총 금액은 28500원 카드를 긁으며 마음이 아팠지만 이럴때 아님 언제 먹겠나 싶어 큰 맘 먹었습니다...ㅎㅎ

전반적으로 만족스런 식사였어요..

다만 화장실은 식당밖으로 나가 다른 건물로 들어가야 했기에 다소 불편 했습니다..ㅎㅎ

구정때 28일 빼고는 다 정상영업을 한다고 하니 가족끼리 가기도 좋을 것 같아용~~^^

'맛집' 카테고리의 다른 글

[중동 맛집]명동칼국수  (0) 2017.01.31
[송도 맛집]경성 함바그  (0) 2017.01.29
[중동 맛집]닐리 파스타 앤 피자  (0) 2017.01.28
[중동맛집]한군네 수제돈까스&국수  (0) 2017.01.24
[중동맛집]몬스터브레드  (0) 2017.01.20
[공덕 맛집]la cour 1912  (0) 2017.01.10
posted by 령령이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맛집 2017.01.24 10:23
갑자기 돈까스가 너무나도 먹고싶어 집 근처 맛집을 검색했어요....
네이버에 젤 먼저 뜨는 집이 이 곳 한군네 수제돈까스 집이더라구요...

마침 이마트 갈일도 있고 해서 일단 이마트에 주차했는데...갑자기 급 피곤해져서 그냥 이마트 안에 있는 돈까스 집으로 갈까 하고 찾았으나 결국은 실패... 이마트에는 수제돈까스 집이 없습니다.....ㅠㅠ

결국 주린배를 잡고 이마트 바로 뒷편에 있는 한군네로 갔어요...

다행히 딸이 자고있어 남편과 둘이 오붓하게 메뉴판을 봤어요...

저희가 노리고 온 것은 바로 이 메뉴!!하지만 평일 점심만 가능하단건 몰랐었죠...ㅠㅠ 결국 포기하고 다시 돌아보다가...

가락국수 하나와 모둠돈까스 하나를 시켰어요....

제 입맛에는 약간 짭쪼름한 가락국수...하지만 시장이 반찬이라고... 국물 끝까지 다 호로록 마셨어요

돈까스도 괜찮았어요... 특히 치즈돈까스는 치즈가 많이 들어있어서 좋았어요...^^

눈에 띄게 맛있지도 그렇다고 특색있지도 않지만 소소하게 돈까스 먹고 싶을때 한번 찾아갈만한 곳이였어요...

돈까스와 가락국수인데 뭔가 집밥 같은 느낌도 있구요..ㅎㅎ

싹싹 바닥까지 다 긁어먹고 나왔네요 ㅎㅎㅎ

'맛집'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송도 맛집]경성 함바그  (0) 2017.01.29
[중동 맛집]닐리 파스타 앤 피자  (0) 2017.01.28
[중동맛집]한군네 수제돈까스&국수  (0) 2017.01.24
[중동맛집]몬스터브레드  (0) 2017.01.20
[공덕 맛집]la cour 1912  (0) 2017.01.10
[부천 상동]풀잎채  (0) 2017.01.05
posted by 령령이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맛집 2017.01.20 13:10
부천 이마트에 갔다가 배가 고파서 들어간 집 몬스터 브레드 입니다.

사실 일요일에도 가려했으나 돈까스가 더 땅겨서 잠시 미뤘다가 수요일에 다시 이마트를 들리면서 가게되었는데요...

아무리 좋은 재료를 쓴다고 적어놨지만서도 세트에 9900원이면 살짝 부담이 되는 터라 쉽게 들어갈 수만은 없었던 곳입니다....

일단 가게 분위기는 상당히 모던합니다. 철제의자도 그렇고 메뉴판도 그렇고 느낌자체가 깔끔하고 건강한 음식이 나올 것 같았어요..

제가 시킨 메뉴는 일반 세트 메뉴에 제일 많이 나가는 베이컨 버거...

기다린지 얼마 되지 않아 메뉴가 나왔어요...

가게 카운터 쪽에 앉은터라 끊임 없이 나오는 티비광고 아닌 광고를 시청하면서 먹었는데요.... 샘헤밍턴이 티비에서 이곳에 온적이 있었더라구요...그 프로그램이 줄창 나왔어요...^^

맛은 일반 버거보다는 확실히 건강한맛이예요..버거 빵도 그냥 식빵이고.... 사실 버거라기 보다는 샌드위치 같은 느낌이에요...

맛은 그럭저럭 괜찮았습니다.... 피클이 같이 나와서 더 좋았구요...

근데 가격부담이 있어 가기엔 살짝 망설여지는 곳이였어요..ㅎ

'맛집' 카테고리의 다른 글

[중동 맛집]닐리 파스타 앤 피자  (0) 2017.01.28
[중동맛집]한군네 수제돈까스&국수  (0) 2017.01.24
[중동맛집]몬스터브레드  (0) 2017.01.20
[공덕 맛집]la cour 1912  (0) 2017.01.10
[부천 상동]풀잎채  (0) 2017.01.05
[부천 중동]북촌동 순두부  (0) 2016.12.19
posted by 령령이맘

댓글을 달아 주세요